Home> 임신과출산> 임신과출산

5주된 태아

손에서 다섯개의 손가락이 식별되고 눈의 색소가 형성되면서 눈이 거무스름 하게 된다.

6주된 태아

임신 6주만에 심장이 뛰고, 피가 돌고 뇌가 급속도로 발달하여 뼈대의 중심부가 이루어진다.간장이 혈구 생산작업을 떠맡게 되고 뇌는 근육과 장기의 운동을 통제하기 시작한다. 어머니는 두번째의 월경주기를 갖지 못하여 자신의 임신을 거의 확신하게 된다.

7주된 태아

배아는 자발적으로 움직이기 시작한다. 잇몸에 치순을 가진 턱이 생기고, 눈꺼풀은 빛에 민감한 눈을 덮었다가 약 7개월이 되면 뜨게 된다.

2개월된 태아

이제 완전히 성숙한 성인에서 발견할 수 있는 모든 신체 각 부위가 형성되며, 심장은 한 달 이상 뛰고 있다. 어머니는 4개월, 혹은 5개월이 되어도 태동을 느낄수 없지만 태아의 몸체는 어떠한 접촉에도 반응을 나타낸다.

3개월된 태아

이전까지는 임신의 자각증세를 느끼지 못하다가 이때가 되면 임신임을확실하게 알게 되는 시기이다. 이때의 태아는 머리, 몸통, 팔, 다리 구분이 확실하게 되며 피부도투명해진다. 손과 발이 발달하여손가락도 생긴다. 하지만 아기가완벽하게 착상한 상태는 아니므로 항상유산의 가능성을 배제하면 안된다.

4개월된 태아

등이 완성되며 손과 발이 움직인다.얼굴에는 솜털이 보송보송하게 생기며이때에는 얼굴이 빨갛게 된다. 또한 남녀 성별을 구별할 수 있을 만큼 외부 생식기도 많이 발달해 있다.이때부터 유쾌, 불쾌, 불안, 노여움 등의 감정이 생긴다고 한다.

5개월된 태아

손가락을 빨기 시작한다. 온몸에 점점 털이 나기 시작한다. 양수 안에서 활발하게 손과 발을 움직이며 손에는 지문이 생기고 손가락도 쪽쪽 빤다. 이때에는 뱃속 아기가 음감을 느끼기 시작하는 때이므로, 엄마는 조용한 음악을 들으며 마음을 느긋하게 가지기도한다.

6개월된 태아

태동이 활발해진다. 자궁의 상태나 태아 모두 안정되는 시기라 태아의 움직임이 크고 활발해진다. 엄마를 통해 전해지는 규칙적인 흔들림이 아기에게는 좋은 자극이 되므로, 산책을 하거나 배를 마사지해서 아기를 자극시켜 준다. 지방과 땀의 분비손이 작용을 한다. 만일 태아가 이시기에 태어난다해도 적절한 보호조치를 취하면 생존할 수 있다.

7개월 태아

몸에 점점 살이 붙고 양수 안에서 활발하게 헤엄을 치며 즐겁게 논다. 가끔 거꾸로 서서 있기도 할만큼 뱃속의 여유와 자유를 만끽한다. 이때에는 바깥의 소리에 대한 선호도까지 생기게 된다. 가장좋아하는 소리는 역시 엄마의 부드러운 목소리이고 싫어하는 소리는 오토바이의 시끄러운 엔진소리, 자동차의 급제동 소리, 시계의 따르릉소리, 고함소리 등이다.

8개월 태아

피하지방이 생겨 통통해 진다. 피하지방이 붙기 시작하고 근육과 신경계가 발달하면서 한층 활발하게 움직인다. 특히 이때에는 소리의 강약을 확실하게 구분할 수 있는 능력이 갖춰져 있어 엄마 목소리의 강약에 의해 민감하게 엄마의 기분을 알아차리게 된다.

10개월된 태아

출산을 준비하며 마음을 편안하게 먹는다. 이 시기의 아기역시 세상속으로 나올 준비를 하며 마음을 가다듬는다. 툭툭차대던 발길질도 멈추고 온몸을 둥글게 오므려 머리를 아래쪽의 골반에 두고 나올 준비를 단단하게 하고 있는 것이다.
광주광역시 남구 봉선 2동 132-13번지 (503-811) Tel: 062.651.8585 mail: ylan55@daum.net Fax: 062.672.0072